영화속 바둑

9tail
2021-12-10
조회수 209

dogdrip_영화속 바둑

예전에 타 커뮤니티에 썼던글 여기에도 올려봅니다.

양식을 무시해서 죄송합니다만 전 이게 더 자연스러운 것 같아서요....

------------------------------------------------------------------------------------------------------------------------

안녕 읽게이들~

그간 좀 진지한 바둑얘기를 했었던거 같은데 오늘은 좀 가벼운 이야기를 들고왔어 ㅎㅎ

 

미디어의 힘이란 참 대단한 거 같아.

잘만든 영화 하나가 수많은 사람들의 인식을 바꿔놓곤 하지.

예를 들면 영화 국가대표가 뜨니까 사람들이 스키점프에 대해서 그나마 관심을 갖기 시작하는것 처럼 말이야.

그런 의미에서 나는 가끔 웰메이드 바둑영화가 하나 나오면 얼마나 좋을까하는 생각을 해.

잘만 만든다면 타짜만큼이나 혹은 그 이상의 수작을 만들어 낼 수 있다고 장담함.

참고로 영화 타짜가 허영만의 만화 타짜가 원작인 건 다들알고 있겠지?

그런데 이 타짜의 모티브가 된게 허영만 작가의 전작인 '살라망드르' 라는 만화라는걸 아는사람은 별로 없을꺼야.

이 만화가 바둑만화인데 고스톱이 바둑으로만 바뀌고 내용은 거의 비슷하다고 함 ㅎㅎ 본 사람들은 다들 빠져들만큼 재밌다네.

 

암튼 오늘은 머 거창한 얘기를 할라는 건 아니고 바둑이 잠깐잠깐 등장하는 영화들에 대해 얘기해볼까 해.

사실 바둑이 주제가 되는 영화는 거의 없다고 봐도 무방해.

오청원의 일대기를 다룬 중국영화가 있긴하지만 이건 상업성은 거의 없는 예술영화 정도 되는 것 같아.

현실이 이런데 가뭄에 콩나듯 영화의 흐름속에서 바둑이 나름 중요한 소재로 등장하는 경우가 있어.

 

뷰티풀마인드1.jpg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존 내쉬의 실화를 다룬 뷰티풀마인드.

사실 나는 아직 못봤어 ;;

어쨌든 주인공 러셀크로우 횽은 극 중 프린스턴 대학에서 아인슈타인에 비견되는 천재 역을 연기하시지.

이 천재의 취미로 나오는 소재가 바둑이라는게 나름 의미심장해.

왜 하필 체스나 여타 다른 게임이 아닌 바둑일까...

바둑이 체스보다 훨씬 경우의 수가 많다는 것, 즉 변화의 여지가 크다는 것은 이전 A.I 썰에서 얘기한 적이 있어.

나름 높은 지능을 요구하는 게임이라는 것에 동양의 신비감이 더해져 결국 극중 주인공의 취미로 바둑이 낙찰된 것 같은데 바둑인으로서는 나름 부심이 생기는 일이지.

너무 바뽕이라고 하진 말아줘 ㅋㅋ

 

그럼 감독이 얼마나 섬세하게 바둑에 대해서 묘사했는지 함 볼까..

 

뷰티풀마인드바둑2.jpg

 

오오 바둑두는 손모양도 자연스럽군~

 

 

뷰티풀마인드바둑3.jpg

 

회심의 한수를두고 썩소를 날려주는 시크남 러셀크로!!

주인공은 독학으로 바둑을 깨우친 천재로서 이론은 빠삭하여 절대 그 누구에게도 지지않는다고 자신하고 있는 상태야.

그럼 러셀크로가 둔 수는 어떤 수였을까...참고로 러셀크로우는 흑.

 

 

뷰티풀마인드바둑5.jpg

 

바둑을 좀 안다면 이 장면을 보는 순간 '헐...' 하는 소리가 나올지도 모르겠어.ㅋㅋ

자칭 이론상으로 바둑의 모든걸 깨우쳤다는 천재의 바둑은 18급도 두지않을 바둑이였니까.

흑이 어떤수를 뒀는지 모르겠지만 저 빨간곳에 백이 두게되면 포도송이처럼 뭉쳐있는 흑돌 수십개는 8:45 헤븐이 됨.

이럴거면서 이렇게 클로즈업 하는건 감독의 무슨 근자감이지? ㅎ

영화에서 바둑관련 장면만 10분정도 된다고 하니 꽤나 비중이 있는거 같은데 이런 장면이 나와버리면 알거아는 사람들은 좀 허탈해 질 수밖에 없다고 봐.

암튼 극 중에서도 러셀크로는 바둑 좀 둔다는 친구에게 지고 고민에 빠지지.

이렇게 두는데 이기겠냐 이넘아 ㅋㅋㅋ

 

 



홍반장3.jpg

 

서양은 바둑을 잘 모르니까 그렇다 치고, 울나라에서는 그럼 어떨까.

영화 홍반장은 나름 킬링타임용으로 적당한 로맨틱코미디인 것 같아.

이것도 사실 난 안봄;;

암튼 여기서 엄정화의 아버지, 즉 장인에게 어필하기 위해 바둑을 두게 돼.

 

 

홍반장바둑.jpg

 

여기까지는 참 좋은 설정이야.

'장인에게 잘보이기 위해서는 바둑을 잘 두면 좋다.'

이제 화기애애한 장면이 연출되려나?

 

하지만 뭐든 잘하는 케릭터인 홍반장은 몹쓸 승부욕 때문인지 장인에게 한점 봐줌이 없음 ㅎㅎ

그런데 여기서 바둑인들에게는 절대 상상도 못할 일이 영화속에서 벌어지고 말아.

판이 나빠지니까 어르신이 바둑돌을 엎어버림.

세상에 이런 바둑예절은 없는법이거든. 바둑을 배우는 개념없는 초글링도 이런짓은 안할 듯.

기본 중의 기본이라는게 있자나. 개드립에서 패드립 금지같은거 말이야 ㅎㅎ

바둑의 기본도 모르고 이런 연출을 한 감독이라니...개인적으로 최악이라고 생각해 ㅎㅎ

 

암튼 바둑의 수난시대는 계속된다. ㅡㅜ

 

 

신세계12.jpg

 

읽게이들은 신세계 봤니.

나는 영화관가서 봤는데 재밌드라. 정말 황정민 거의 신들린 연기력을 보여주심.

이정재도 요새 점점 호감이심 ㅎㅎ 반면 최민식형님은 그전에 워낙 잘하셔서 여기서는 오히려 평범해보이더라.

암튼 여기에 바둑이 아주 중요한 소재로 등장해.

 

 

신세계바둑.jpg

 

여기서부터 약 스포가 될건데 혹시 볼 계획이 있는 게이라면 슬쩍 내려주는게 좋을지도 모르겠다.

아 참 유튜브에 신세계치면 풀버젼있더라고. 볼 사람은 봐. 화질도 개좋음 ㅋㅋ 제작사에서 올렸나?

 

송지효가 조폭 이정재의 바둑선생으로 나오는데 사실 이정재는 조폭이지만 사실은 경찰이고 송지효도 마찬가지지.

즉 바둑을 배운다는 구실로 만나서 조폭측의 주요정보를 경찰측에 넘기고 있는거지.

그런데 영화에서 바둑이라는 소재는 이런 스토리 연결상의 단순한 역할만 하는게 아니였어.

바로 감독이 의도한 강한 상징적 메타포였음.

 

 

신세계6.jpg

 

조폭과 경찰이라는 흑과 백의 대립구조가 이 영화의 큰 줄기야.

그런데 이런 절대선과 절대악은 없다는게 진정한 핵심이지. 사실 좀 고리타분 하기도 함 ㅎㅎ

위에서도 조폭인 정민이 형이 흰 옷을 입고있넹. 벌써 차림새만 봐도 나는 바둑이 연상된다 ㅋ

영화 속에서 경찰들은 조폭못지않게 악독하고 서로를 이용해.

 

 

신세계2.jpg

 

신세계4.jpg

 

조폭과 경찰사이에서 갈등하는 이정재는 바둑판 위에 바둑통을 박살내버리는데 이 행위 는 복선과 함께 큰 상징성 지니고 있어.

자세한건 영화를 보는게 좋겠고 암튼 여러면에서 바둑이라는 소재는 영화에 매우 적합한 선택이였다고 봐.

하지만 소재를 이용하는데 자연스럽다기보다 억지로 짜맞추는 느낌이 더욱 강하게 든다는 것도 사실이야.

특히 개인 바둑교사라는 설정....이건 너무 인위적이지. 별로 고급스러운 방법은 아니였다고 봐.

 

 

 

 신세계1.jpg

 

 그리고 덧붙여서 제발 디테일 좀 신경써주길....

수년간 바둑을 배웠다는 설정인데 바둑돌 잡는 폼은 갓배운 사람이니 원...고스트 바둑왕이라도 한번 떠들러 봤음 이렇게 돌을 잡진 않았을 텐데.

이정재 앉은 자세도 졸라 어정쩡한데 사실 의자와 탁자 자체가 바둑두기에는 졸라 불편한 구조임 ;;;

 

암튼 대작이라는게 이런 세심함에서 나오는게 아닐까 생각해봐.

 

 

초한지~11.JPG

 

마지막으로 중국영화 초한지 천하대전에서 바둑장면을 보고 끝내도록 하께.

봐야지 봐야지 하면서 아직도 못보고 있는데 유튜브에 한자자막은 풀버젼이 있다.;;

일단 바둑관련영화 제외하고 이제까지 나왔던 영화들 중 가장 바둑의 비중이 높은 영화라고 할 수가있겠어.

 

초한지는 항우와 유방의 대결인데 영화에서는 둘의 책사인 범증과 장량의 지략대결이 엄청난 부분을 차지하지.

그 가장 하이라이트 부분이 바둑으로 싸우는거고.

둘이서 맹기로 싸우는데 영상으로 직접보는게 빠를거같아. 맹기란 이전에 '암흑바둑'썰에서 설명했으니까 궁금함 함 찾아보길 바래.

 

 

 


 

ㅋ ㅑ...황추생 형님 바둑두는 폼 개지림;;;

실제로도 프로들이 저렇게 바둑두면 바둑중계 졸라 볼만하겠다 ㅋㅋㅋ

 

보니까 실제로 바둑돌이 끊어지면 인질 손가락 자르고 돌죽으면 또 어디 쑤시고 하는게 이치가 잘 맞는다.

바둑 수들도 제대로 놔져있고 깨알같은 토혈까지..

물론 머 쌈하고 이런거는 영화적 재미니까 ㅋㅋ

 

오늘은 급하게 마무리하는 듯한 느낌이군.

앞으로 바둑영화들 몇개 제작예정인데 좀 디테일 신경쓰고 연기도 잘해서 대작이 나왔음 좋겠다.

고럼 읽게이들 담에보아~

 

개드립 - [바둑] 영화속에서 바둑이란? ( https://www.dogdrip.net/32901055 )


1 0

프로기사

맞춤레슨

복기레슨

급심사

이벤트